• 한국의 실리콘밸리를 표방하며 정부 주도하에 조성된 판교 테크노밸리 오피스 시장 (판교권역)은 서울 남동부 경계에 근접하여 위치한 비교적 새로운 비즈니스 권역이다. 정부는 국가경쟁력 제고를 선도하는 첨단기술 혁신 지구 조성을 목표로 약 660,000 제곱 미터의 토지를 개발하여  IT, BT, CT 및 NT를 포함한 다양한 미래 기술을 융합 할 수 있는 지자체 주도의 정책적 산업 클러스터를 육성하였다.

 

  • 판교가 우수한 인프라 및 견고한 수요를 기반으로 주요 오피스 권역으로써 성공적으로 안착하면서 상업용 부동산 투자자의 관심도도 높아지고 있다. 초기 개발 당시 실수요자에 대한 부지 매각 및 개발이 주를 이룸과 동시에 테크노밸리 조성을 위한 전매제한 조건등은 현재까지 기관투자자의 투자 검토시 제약 요건으로 작용해왔다. 그러나 판교 시장이 형성된 지 어느덧 10년이 흐른 시점에서 점차 많은 오피스 자산이 전매제한 조건에서 해제될 경우, 실물 거래가 가능한 자산이 확대되면서 기관 투자자의 주요 투자 시장으로 빠르게 성장할 가능성이 높다.

 

  • CBRE Research는 금번 스페셜 리포트를 통해 잠재적 기회요인이 많은 판교 오피스 시장에 대한 개괄적인 현황과 제 2 판교 및 제 3 판교의 개발 계획을 통한 향후 시장 확대 가능성에 대해 정리해 보고자 한다. 또한, 판교권역 내 임차인의 형태 및 산업군별 현황 분석을 통해 오피스 수요 다이나믹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, 투자자의 투자 검토시 고려해야할 사항과 향후 판교 시장의 전망에 대해 공유하고자 한다.